정보화마을 칠곡 금남오이꽃동산마을

  •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마을안내 마을체험 마을장터 마을여행 마을공간
    토마토이미지

    토마토

    칠곡 금남오이꽃동산 마을에서 새로운 작물로 기대를 받고 생산에 노력하는 토마토 입니다.

    올해 본격적으로 출하가 되고 있으며 13개 농가가 작목반 구성을 준비 중에 있습니다. 전자상거래 판매가 가능하며 마을에서도 포장재 등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토마토 이야기

    • 가지과 채소
    • 학 명 : Lycopersicum esculentum Mill.
    • 英 名 : tomato
    • 漢 名 : 번가(蕃茄)
    • 별 명 : 남만시(南蠻枾)
    • 원산지 : 남아메리카 서부고원지대 (페루, 멕시코)
    • 16C초에 이탈리아에 전파, 관상용으로 재배되다, 18C에 식용으로 재배가 시작

    우리나라 재배연혁

    • 지봉유설(1614년)에 토마토 이름인 '남만시(南蠻枾)'가 기록되어 있으며 임진왜란때 중국을 거쳐 전래되었다 함

    토마토의 주요 성분

    • 수분이 92% 정도이며 비타민을 많이 함유.
    • 특히, 젖산 생성을 막는 글루타메이트가 다른 음식보다 3~6배가 많은 1gN(질소그램)당
      약 3,000mg이 들어 있음 ( 감귤 500mg, 딸기 920mg )
    • 토마토의 색소는 Carotine, Lycopine 이다

    좋은 토마토 고르는 요령

    • 우량품
    • 둥근 원형이 좋고 품종 고유특성(색깔, 무게, 크기 등)이 나타나야 한다.
    • 일반토마토의 경우 지나치게 큰 것보다는 200g 내외의 크기가 우량품이다.
    • 미숙토마토의 경우 토마토 꽃 떨어진 부분의 착색정도가 일반 동전 크기 정도의 착색이 되면 좋고,
    • 완숙계 토마토의 경우는 80% 이상 핑크색이나 분홍색 등으로 고유 특성대로 착색이 되면 좋다.
    • 외관상 광택이 나고 만져보아 단단하고 무거운 것이 좋다.
    토마토생산과정 토마토생산과정

    금남오이 꽃동산마을 토마토 생산과정

    토마토이미지 토마토이미지

    하우스안에서 자라는 토마토

    토마토는 활력을 주는 대표적인 식품이라고 할 수 있다. 과당과 포도당 뿐만 아니라 비타민C와 B1,B2를 다량 함유하고 있으며, 또한 소금기를 느끼게 하는 맛이 있어 구미지역에서는 음식 조리시에 이용, 소금의 섭취량을 줄이는데 이용된다. 이런 토마토는 고기나 생선 등 기름기 있는 음식을 먹을때 토마토를 곁들이면 위 속에서 소화를 도우며 산성 식품을 중화시키는 역할도 하므로 일거양득이다. 그러므로 육식이나 산성식품을 많이 섭취하는 사람은 반드시 토마토 즙을 마셔야 한다.

    토마토는 건강에 좋은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열매의 성분은 95%가 수분이며 단백질 0.7% 지방 0.1% 탄수화물 3.3% 셀룰로오스 0.4% 회분 0.5%를 함유한다. 비타민류의 함량도 우수하여 100g당 카로틴 390μg, 비타민 C 20mg 비타민 B1 0.05mg 비타민 B2 0.03mg 외에 비타민 B6, 칼륨, 인, 망간, 루틴, 니아신 등도 함유한다. 단맛의 성분은 과당과 포도당, 신맛의 주성분은 시트르산과 말산이다.

    "토마토가 빨갛게 익으면 의사 얼굴이 파랗게 된다."는 유럽 속담에서도 알 수 있듯이 토마토는 건강식품이다. 토마토에는 비타민 A, B1, B2, C등이 골고루 들어 있고 특히 비타민 C는 100g당 20 ~ 40mg 들어 있어 두개 정도만 먹으면 하루 필요한 비타민 C를 취할수 있다.

    서양에선 토마토가 샐러드나 요리재료로 이용되지만 한국에서는 식후 과일로 먹는 경우가 많다. 다른 과일과 마찬가지로 토마토도 설탕을 쳐서 먹지 않는 것이 비타민 B를 줄이는 방법이다. 토마토의 색 가운데 황적색은 카로틴, 적색은 리코펜에 의한 것으로, 리코펜은 20~30℃의 맑은 날씨가 계속될 때 색이 짙어지고, 카로틴은 저온 다습한 곳에서 색이 짙어진다. 따라서 적색 토마토보다 황색 토마토가 비타민 A 가 많이 들어있다.

    토마토는 날 것으로 먹기도 하고, 토마토 주스, 케첩, 퓨레, 토마토 소스로 만들기도 하며, 덜 익은 토마토는 피클로도 이용된다. 고기나 생선 등 기름기 있는 음식을 먹을 때 토마토를 곁들이면 소화가 잘 되고 위에 부담을 주지 않는다. 알칼리도가 높아 산성 식품이 중화되는 것이다. 환자들의 음료로 토마토 주스가 추천되는 것은 유기산이 적어 자극성이 적고 소화성이 좋기 때문이다.

    토마토이미지 토마토이미지

    금남오이 꽃동산 마을 토마토 선별 모습